100원짜리 동전에 새긴 이순신 영정 바뀌나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이토 히로부미(이등박문·18411909)의 글씨가 담긴 머릿돌의 처리 방식을 검토 중인 한국은행이 향후 친일 화가가 그린 화폐 속 위인 영정도 새 그림으로 바꿀 것으로 보인다.

한은은 화폐의 공공성을 고려해 정부가 정한 표준영정을 화폐 도안으로 사용해왔는데, 충무공 이순신 장군 등 화폐에 담긴 영정을 그린 작가들의 친일 행적 때문에 표준영정 지정이 해제될 수 있어서다.

10일 한은에 따르면 화폐 도안의 위인 초상에 대한 정부의 표준영정 지정이 해제될 경우 한은은 도안 변경을 검토할 계획이다.

현용 화폐 가운데 100원화(이순신), 5천원권(율곡 이이), 1만원권(세종대왕), 5만원권(신사임당) 속 정부 표준영정의 작가는 2009년 대통령 직속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로부터 친일반민족행위자로 분류됐다. 이순신 영정은 장우성 화백이, 이이와 신사임당 영정은 김은호 화백이, 세종대왕 영정은 김기창 화백이 그렸다.

표준영정은 선현의 영정이 난립하는 것을 막고자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지정한 영정을 뜻한다.

가장 먼저 겉면이 바뀔 것으로 보이는 것은 100원 동전이다. 장우성 화백이 그린 충무공 영정은 1983년부터 100원짜리에 새겨져 왔다.

100원 표준영정은 현충사관리소에서 지정 해제를 신청함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 영정동상심의위원회에서 해제를 심의 중인데 조만간 결론이 날 전망이다. 앞서 장 화백이 그린 유관순 열사의 영정은 1978년 표준영정이 됐다가 이후 지정 해제됐다.

한은 관계자는 "충무공 영정의 표준영정 지정 해제 여부가 가장 먼저 결론이 날 테니까 바꾸게 된다면 100원짜리의 모습이 먼저 달라질 것"이라며 "100원짜리는 현재 동전들을 녹여서 새로 만들면 되므로 크기나 재질을 바꾸지 않는 이상 교체에 큰돈이 들어가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5천원권, 1만원권, 5만원권 등 지폐는 현재 표준영정 지정 해제 신청이 접수되지 않아 당장 정해진 것은 없다. 다만, 박양우 문체부 장관은 지난달 국정감사에서 충무공 영정 외에 나머지 친일 논란이 있는 화가가 그린 영정 13위를 소유주의 신청 없이도 문체부가 지정 해제할 수 있을지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한은 관계자는 "친일 화가의 영정이 쓰인 은행권도 표준영정 지정이 해제되면 대응 방안을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3종의 지폐를 바꾸는 데는 약 4700억원의 돈이 들 것으로 추산된다.

화폐 속 도안을 교체할 때는 동일 인물의 표준영정이 제작될 때까지 기다릴지, 아니면 다른 인물이나 비() 인물로 바꿀지도 결정해야 한다.

한편 이토 히로부미의 글씨가 담긴 본관 머릿돌을 두고 한은은 처리 절차를 문화재청과 논의하고 있다.

처리 방법으로는 머릿돌의 철거, 머릿돌 속 글씨를 지우는 삭제, 다른 돌로 현재 머릿돌을 가리는 복개(覆蓋), 역사적 사실을 알리는 안내판 설치 등 4가지가 거론된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최근 국감에서 "결과적으로 상당히 늦었다고 생각한다""빨리 처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성서호, 2020.11.10.

 

 

미국의 수준을 보여주는 사진 한장

지난달 3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한 옷가게에서 판자로 유리창을 가리는 공사가 한창이다. 주요 대도시 곳곳에서 대선 이후 폭력 사태에 대비한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AFP 연합뉴스-한국일보, 2020.11.03 » 내용보기

보문사 마애불과 간송 전형필

     강화 보문사 마애불 옆에 왜 간송 이름이…?“어, 전형필? 간송 선생이네! 이분 이름이 왜 여기 새겨졌지?” 지난해 7월 강화 석모도 보문사에서 기도발 좋은 것으로 이름난 명물 마애관음보살좌상을 조사하던 이주민 문화재청 감정위원(불교미술사가)은 상 주변 암벽에 새겨진 명문을 읽다가 눈이 휘둥그레졌다. 마애상 ... » 내용보기

귀무덤 위령제

일본 교토 히가시야마 주택가에 위치한 미미즈카(귀무덤). 임진왜란 당시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명령으로 왜군들이 베어 가져온 12만6,000여명의 조선인 희생자의 귀와 코가 묻혀 있다. 교토=김회경 특파원   일본의 시민단체가 오는 23일 임진왜란 당시 전리품으로 가져온 조선인의 귀와 코가 묻혀 있는 교토의 미미즈카(귀무덤)에서 희생자 위령제를... » 내용보기

서양인들의 마스크 거부감 배경

너의 얼굴을 보여줘, 아니 가려줘코로나19가 세계에 미친 영향 중 하나는 서양의 문화적 우월감에 구멍을 냈다는 점이다. 미세한 바이러스와 마스크라는 물건이 세계가 표준으로 삼아온 서양 지식의 권위를 추락시키고 서양의 편견과 위선을 노출시켰다. 대유행 시작 후 상당 기간이 지나도록 세계보건기구(WHO) 및 유럽과 미국의 질병예방통제센터(CDC)는 일반인의... » 내용보기